default_setNet1_2

손학규 "국민 마음 모으기 위해 노력"

기사승인 2019.09.16  

공유
default_news_ad1

[동양경제 김도진 기자]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16일 "우리 당은 다른 정당과 연대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 1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손학규 대표가 모두발언하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손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조국 반대가 정치 운동으로 퇴색되는 것을 원치 않는다"라며 "또 하나의 이념갈등으로 확대되고 진영싸움으로 번지는 것을 원치 않는다"고 강조했다.

이어 "오늘 새벽 중앙지검이 조국 5촌 조카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한다. 관련자들과 말 맞추는 등 증거인멸 정황이 파악된 것이 결정적이었다고 한다"며 "의혹에 대한 사실이 밝혀진다면 문재인 정권의 '루비콘강'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사태와 분열된 국론을 수습할 가장 빠른 길은 지금이라도 조 장관 임명을 철회하는 것"라며 "우리 당은 국론과 사회를 분열하는 것이 아니라 국민 마음을 하나로 모으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김도진 기자 dym@dongyang.media

<저작권자 © 동양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